[SK뉴스] SK텔레콤, 제13회 SK텔레콤배 전국 휠체어 농구대회 개최

휠체어 농구의 활성화와 스포츠를 통한 장애인의 사회참여 확대를 목표로 지난 2002년 시작된 ‘SK텔레콤배 전국 휠체어 농구대회’가 올해로 13회를 맞았습니다. 9월 19일, 잠실 학생체육관에서 개막식과 함께 뜨거운 열전에 돌입합니다.
 
휠체어 농구 경기
 

공 앞에 장애는 없다

 
 
SK텔레콤이 주최하고 대한장애인농구협회가 주관하는 ‘제13회 SK텔레콤배 전국 휠체어 농구대회’는 국내 최대 규모의 휠체어 농구대회입니다. 이번 대회에는 지난해 남자부 우승팀인 서울시청을 비롯, 전국 26개 팀(장애인 14팀, 비장애인 9팀, 여성부 3팀)이 참가해 실력을 겨루는 대회인데요. 장애인과 비장애인 구분 없이 토너먼트식으로 경기를 벌여 오는 22일 4강전 및 결승전을 통해 우승팀을 가릴 예정입니다.
 
특히 이번 대회는 한국 대표팀이 사상 첫 8강에 진출한 데 이어 최종 6위라는 쾌거를 차지했던 지난 7월의 ‘2014 인천 세계휠체어농구선수권대회’에 이어 개최되는 대회로, 그때의 감동을 다시 한 번 느끼게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또한, 10월 ‘2014 인천 장애인아시아경기대회’에 출전하는 대표 선수들이 모두 출전해, 기량을 최종 점검할 좋은 기회이기도 합니다.
 
휠체어 농구 경기
 

SK텔레콤, 장애인의 사회참여 확대를 이끌다

 
 
SK텔레콤은 장애인의 사회참여 확대를 위해 꾸준히 노력하고 있습니다. ‘SK텔레콤배 전국 휠체어 농구대회’ 외에도 지난 1999년부터 장애청소년 IT 활용 역량 강화를 위해 ‘장애청소년 IT챌린지 대회’를 주최하는 등 스포츠와 교육 등을 통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SK텔레콤배 전국 휠체어 농구대회’로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갈고 닦은 기량을 겨루고, 서로를 이해하고 소통하는 계기가 마련되길 희망합니다. SK텔레콤은 앞으로도 장애인의 사회참여를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마련해 사회와의 ‘행복동행’을 실천해 나갈 계획입니다.

– SK텔레콤 김정수 CSV실장

휠체어 농구 경기
장애인, 비장애인 상관없이 모두가 스포츠를 즐기고, 하나 될 수 있는 환경을 위해 애쓰는 SK텔레콤. 그 노력의 결실인 ‘SK텔레콤배 전국 휠체어 농구대회’가 우리에게 또 어떤 즐거움을 안길지 벌써부터 기대됩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더보기
밴드 url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