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플래닛 육성 10개 스타트업 사업 발표

 
SK플래닛이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101 스타트업 코리아’를 진행합니다. 1월 12일, 구글 캠퍼스에서 데모데이 행사를 개최하는데요. 최종 서비스와 성과를 스타트업 관계자들에게 발표하는 자리를 마련했습니다. 여기에 벤처 투자자들과의 네트워킹 행사도 열립니다.
 
0111_image
 
이 날은 지난 7개월간 집중 육성 프로그램을 통해 성장한 신선식품 O2O, 부동산 중개, 비디오 SNS 등 10개팀이 참가하는데요. 그 예로 판매자와 소비자를 온라인에서 직접 연결해 도축 후 1~4일 이내의 신선한 돼지고기만을 판매하는 ‘정육각’, 지인과 일상을 공유하는 실시간 영상 SNS 서비스 ‘라이비오(Liveo)’, 중개수수료 없이 부동산 직거래를 할 수 있는 ‘집토스’ 등이 있습니다.
 
또한 벤처 투자자 또는 스타트업에 관심있는 누구나 무료로 참여 가능한데요. ‘101 스타트업 코리아’ 출신 스타트업인 ‘에이프릴스킨’, ‘텐핑’ 대표와 VC 기업인 ‘코그니티브 인베스트먼트’의 이희우 대표가 나와 국내 스타트업 생태계 발전을 위한 토론회와 강연을 펼칠 예정입니다.
 
SK플래닛이 지난 2013년 시작한 ‘101 스타트업 코리아’는 커머스 및 IT 전문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데요. 사무공간, 전문가 멘토링, 투자자 관계 형성 등을 무료로 지원해 다양한 분야의 사업 성공과 전문성 강화를 도모해 왔습니다.
 
지난 3년여 간 총 46개 스타트업이 거쳐가며 분야별 국내 대표 서비스로 자리잡고 있는데요. ‘데일리호텔’, ‘텐큐브’ 등 27개팀이 약 300억원의 투자 유치, 누적 다운로드 수는 2300만 건을 돌파하는 등의 성과를 거뒀습니다. 5기 참가 스타트업은 국내외 기업 투자 유치 및 정부부처 우수 사업으로 선정되는 등의 성과를 창출하고 있는데요. 11번가와 시럽 월렛이 스트라입스와 텐큐브 등과 협업을 한 것과 같이 앞으로 유기적인 협력도 강화할 예정입니다.
 
한편 ‘101 스타트업 코리아’ 6기 스타트업 10개 팀은 오는 12일부터 새롭게 모집합니다. 선정 기준으로 사업의 성공 가능성과 가치, 전략 등을 평가하는데요. 오는 3월부터 7개월간의 인큐베이션 프로그램을 무상으로 제공합니다. 프로그램 접수에 대한 내용은 상생혁신센터 홈페이지(http://oic.skplanet.com) 또는 데모데이 행사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