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벽을 오르는 짜릿함, 스포츠 클라이밍

 
국내 스포츠 클라이밍 인구가 약 12만 명에 달한다는 사실, 알고 계신가요? 산악 등지에서 경험할 수 있는 암벽 등반을 인공 시설물을 이용하여 즐기는 스포츠 클라이밍은 최근 2020년 도쿄올림픽 정식 종목으로 채택되기도 했는데요. 난이도가 다양해 운동 초보자부터 마니아까지 즐길 수 있다는 장점이 있죠. 몸이 근질근질하다면 클라이밍 도전, 어떠세요?
 
 
 
 

맛보기 코스를 경험하고 싶다면

 

출처: 스포츠 몬스터 홈페이지

 
스포츠 클라이밍은 전신의 근육을 사용하기 때문에 운동량이 많고, 단순 반복되는 근력 운동을 좋아하지 않는 사람들도 보다 재밌게 할 수 있는 운동인데요.
 
운동 자체를 평소에 즐기지 않았다면 스타필드 하남의 ‘스포츠 몬스터(www.sportsmonster.co.kr)’에서 시작하길 권합니다. 스타필드 하남 4층과 옥상에 5057㎡(1530평) 규모로 들어선 ‘스포츠 몬스터’는 다양한 스포츠 시설이 마련되어 있는 곳으로 암벽등반 역시 즐길 수 있는데요. 간단한 교육 후에 안전 장비와 헬멧을 착용하고 실시하는 아트 클라이밍은 다섯가지 코스의 실내 클라이밍을 간단히 맛볼 수 있습니다. 암벽화나 초크 없이도 탈 수 있죠.
 
조금 더 다이나믹하게 클라이밍을 즐기고 싶다면 로프 코스에 도전해 보세요. 징검다리 등 여섯 가지 장애물을 통과하는 ‘로프 코스’에는 클라이밍 월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스포츠 몬스터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10시까지 연중무휴로 운영하며 이용 금액은 2시간 2만3000원입니다.
 
 
 
 

믿을만한 강사에게 본격적으로 배우고 싶다면

 

출처: 비블럭 어반클라이밍짐 홈페이지

 
믿을만한 강사진이 있는 곳을 찾고 있다면 아시아선수 최초로 볼더링 세계 챔피언에 등극한 천종원 선수가 운영하는 ‘비블럭 어반클라이밍짐(www.b-bloc.co.kr)’을 추천합니다. 도산공원 근처에 위치해 깔끔한 시설을 자랑하는 곳으로 평일 밤 11시까지 문을 엽니다. 초보자를 위한 1일 체험 강습은 1시간 3만원, 주 2회로 8회 진행되는 한 달 수업료는 17만원 입니다. 클라이밍화를 빌려주는 것도 장점이죠.
 
 
 
 

최대 규모의 시설에서 즐기고 싶다면

 

출처: 다이노월 공식 카페

 
강북 수유역 근방에 위치한 다이노월(cafe.daum.net/dynowall)은 노스페이스에서 운영하는 곳입니다. 고난도 클라이밍 기술 중 하나인 다이노에서 그 명칭을 가져왔는데요. 12m 높이에 15m 넘는 폭의 월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초보자를 위한 1일 교육 프로그램은 2만원으로 평일과 주말 3회씩 1시간 동안 진행되는 강습 시간을 확인해 방문하면 훨씬 효과적으로 클라이밍에 도전할 수 있답니다. 초급반을 위한 정규 교육 프로그램도 월,수 코스, 화,목 코스로 나뉘어 운영 중입니다. 오후 7시 30분부터 9시 30분까지 두 시간 가량 진행됩니다.
 
 
 
 

실제 암벽 등반에 도전하고 싶다면

 

 
실제 암벽 등반을 경험하려면 안전한 등산학교를 이용하는 게 좋은데요. 코오롱 등산학교(www.kolonschool.com)는 1985년 설립되어 체계적인 커리큘럼과 코스를 갖춘 곳입니다. 스마트폰의 GPS 활용법, 독도법 등 등반에 필요한 상식을 쌓는 것부터 본격적인 등반기술 등 다양한 수업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로프사용기술과 매듭법을 배우는 릿지등반기술 수업, 하강과 확보물 설치 등 암벽등반 기술 수업 등이 인기인데요. 인수봉이나 선인봉을 오르는 실전 코스등반 교육은 4월~11월 동안 진행됩니다. 1:2 그룹 교육의 경우 19만원, 1:1 개인강습의 경우 33만원이고, 기초기술을 배우는 기초반은 무료로 운영되니 홈페이지를 참조하세요.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더보기
밴드 url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