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전국 75개시∙31개군으로 4.5G 서비스 지역 확대

 
SK텔레콤이 ‘5 band CA(5개 주파수 대역 융합기술)’ 등 최고700Mbps~900Mbps속도의 4.5G 서비스 지역을 전국 75개시∙31개군으로 확대했습니다. SK텔레콤은 올해 6월 세계 최초로 ‘5 band CA’등 4.5G 상용 서비스를 선보인 이후 지난 8월 말까지 서울 및 수도권 · 충청권 · 영남권 주요 거점을 중심으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해왔는데요.
 
이에 더해 9월부터 SK텔레콤은 여수·나주·광양 등 호남권 주요 도시와 원주·강릉·속초 등 강원 주요 도시까지 서비스 지역을 확대하며, 더 많은 고객이 더 빠르고 안정적인 LTE 서비스를 누릴 수 있게 되었습니다.
 
‘5밴드 CA’는 LTE 주파수 5개를 하나의 주파수처럼 묶어, 데이터 전송 속도와 성능을 높이는 4.5G의 핵심 기술로 700Mbps 최고 속도의 이동통신이 가능한데요. SK텔레콤은 5개 LTE 주파수 대역을 확보한 국내 유일의 이통사입니다.
 
또, SK텔레콤은 ‘3∙4 밴드 CA’ 기술과 ‘4×4 다중안테나’ 기술을 동시에 활용해 최고 속도 800~900Mbps 서비스 지역도 확대했는데요. SK텔레콤 이용자는 강남 · 홍대 · 가로수길 · 여의도 · 잠실 · 명동 · 종로 등 주요 상권에서 최고 900Mbps 속도의 네트워크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최고 800~900Mbps급 서비스 지역: 서울 홍대·강남·가로수길·여의도·잠실·명동·종로, 부산 서면, 대구 동성로, 광주 충장로, 울산 삼산동, 대전 시청주변 및 전북 고창·완주, 전남 광양·나주·보성·여수·영암·해남 외 중심지 등

 
SK텔레콤의 4.5G 서비스는 ‘엑시노스9’ 칩셋이 탑재된 「갤럭시S8」 · 「갤럭시노트8」 등 주요 프리미엄 단말을 이용하는 고객은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데요. 또, 「갤럭시 S8」·「갤럭시노트8」을 이용하지 않는 고객들도 트래픽 분산, 망 최적화 효과에 따라 체감 속도 향상을 기대할 수 있습니다.
 
SK텔레콤은 향후 4.5G 서비스지역을 지속 확대해 나갈 예정이며, 스마트폰의 진화에 따라 1Gbps 이상 속도의 서비스도 가능할 전망이라고 설명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