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도 트레이닝하자, SK텔레콤 ‘핀크(Finnq)’

SK텔레콤이 개인의 소비 패턴을 분석해주고, 월급에 알맞은 저축 금액을 알려주는 개인 자산관리 서비스, ‘핀크(Finnq)’를 출시했습니다. 2030세대의 자산형성과 건강한 소비습관을 돕기 위해 탄생한 AI기반의 생활금융플랫폼, 핀크를 소개합니다.
 

 
 
 
 

내 손 안의 자산 관리사

 
지난 4일, SK텔레콤은 하나금융그룹과 함께 고객의 건강한 금융생활을 돕는 애플리케이션 핀크(Finnq)를 출시했는데요. 핀크는 금융 정보가 부족하고 체계적인 지출 관리 경험이 적은 2030세대를 위해 탄생한 일명 ‘머니 트레이너(Money Trainer)’ 서비스입니다. 고객의 소비 생활을 진단하고, 이에 맞춤 자산 관리 형성 방법을 알려주는 퍼스널 자산 관리사 역할을 해준답니다.
 

나의 금융생활을 챗봇인 ‘핀고’와 상담할 수 있다.

 
핀크의 자산관리사는 AI 기반의 금융 챗봇(Chatbot·채팅로봇 프로그램)인 ‘핀고(Fingo)’가 담당하는데요. 핀고는 고객의 신용카드 거래 내역, 은행 계좌를 기반으로 고객의 재산 파악 및 지출 규모를 분석하고, 불필요한 소비 패턴을 짚어내는 한편 알맞은 금융상품까지 추천해줍니다.
 
핀고 서비스를 이용하고 싶다면, 애플리케이션 상단에 핀고 로고만 누르면 되는 간단한 형태인데요. 바로 채팅창이 뜨면 핀고에게 궁금한 점을 바로 물어볼 수 있어 자산관리사와 따로 약속을 잡거나 기다릴 필요 없이 원할 때마다 무제한으로 사용이 가능하답니다.
 
무엇보다 핀크의 사용자는 핀고 서비스를 활용해 자신의 소비 습관을 교정할 수 있는데요. 고객이 많이 사용할 때마다 활용 가능한 데이터의 양이 늘어나고 진화하는 AI기반 서비스이기 때문에 시간이 지날수록 더욱 전문화된 서비스를 받을 수 있죠.
 
 
 
 

저축의 재미를 느끼게 하는 금융 상품들

 
핀크는 크게 ‘씨미(See Me)’와 ‘핏미(Fit Me)’로 구성되는데요. 씨미는 고객의 수입과 지출 현황을 이해하기 쉽게 분석해주는 서비스로 금융기관 연결에 동의를 하면 여러 금융기관의 계좌 내역을 조회·집계 해줍니다. 스스로 지출내역과 현금 흐름을 간단히 분석할 수 있고, 핀고를 통해 답을 얻을 수도 있죠.
 

‘씨미(See Me)’ 메뉴에서는 소득과 지출을 분석할 수 있다.

 
핏미는 자신에게 맞춤 금융 상품을 확인하고 가입도 가능한 서비스인데요. 모바일로 간단하게 가입할 수 있는 제품들로 구성해 저축의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만들어졌습니다. 특히 요즘 같은 1%대 저금리 시대에는 최대 연 4.0%의 금리를 제공하는 ‘T핀크적금’이 눈에 띄는데요. SK텔레콤 고객만 가입할 수 있는 상품으로 애플리케이션이나 KEB하나은행 영업점을 통해 가입이 가능합니다. KEB하나은행의 적금 금리(2.7%)에 SK텔레콤 가족결합 혜택(1.3%)를 더한 것이죠.
 

자신에게 맞춤 금융 상품을 소개하는 ‘핏미(Fit Me)’. ‘T핀크적금’, ‘라면적금’, ‘투뿔카드’(왼쪽부터) 등 혜택이 좋은 상품들을 추천해준다.

 
‘라면저금’이라 하여 결제 금액의 일정 비율을 자동 저금하도록 유도하는 상품도 있습니다. 영어 ‘이프(IF)’의 ‘~라면’에서 따온 명칭인데요. 20~30대가 주로 지출하는 커피 전문점, 편의점, 패스트푸드점에서 카드 사용시 자신이 설정한 레시피(커피 구매시 결제금액의 10%를 저금하는 식)대로 자동 적용되죠. 자신의 소비 패턴을 확인함과 동시에 저축까지 가능한 똑똑한 저금인데요. 이 외에도 신용카드 서비스도 제공합니다. 하나카드와 제휴해 만든 ‘투뿔카드’로 리워드, 영화나 커피, 패밀리 레스토랑 청구할인 서비스, 캐시백 이벤트까지 진행합니다.
 
 
 
 

기술력으로 확장하는 SK텔레콤의 생활금융플랫폼

 
핀크를 이용하면 간편하게 송금도 할 수 있는데요. 가입과 동시에 만들어지는 전화번호 기반의 핀크 계좌를 이용한 방식으로 KEB하나은행의 ATM을 통해 현금 인출도 가능한 것이 특징입니다.
 

계좌 하나로 송금, 저금, 대출 모두 가능한 ‘핀크’

 
현재는 개발단계이지만 외국인 근로자들을 대상으로 한 빠르고 저렴한 해외 송금 서비스를 준비 중이며, 나아가 P2P대출 사업 지출, 크라우드 펀딩 등의 상품을 기획하고 있는데요. 통신 서비스분야의 경험과 노하우를 활용해 디지털 소외 계층인 시니어를 위한 전용 금융 플랫폼도 개발하고 있죠.
 
SK텔레콤은 핀크를 시작으로 기술 기반의 ‘생활금융플랫폼’을 더욱 확장할 예정인데요. 생활금융 플랫폼을 통해 이뤄 갈 건강한 소비 생활을 기대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