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남녀고용평등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 수상

SK이노베이션 남녀고용평등 분야 우수기업으로 선정되어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는 모습. SK이노베이션 김준 총괄사장(좌), 김영주 고용노동부 장관(우)
 
 
SK이노베이션이 남녀가 조화롭게 근무하는 일터를 지향하고 일과 가정의 양립을 위해 모범을 보인 기업에 선정되며 국내 최고 수준의 ‘일하기 좋은 기업’임을 인정받았습니다.
 
SK이노베이션이 30일, 고용노동부가 주최하는 ‘2018 남녀고용평등 강조주간 기념식’에서 ‘남녀고용평등 분야’ 우수기업으로 선정돼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습니다. 이날 표창은 김영주 고용노동부 장관이 SK이노베이션 김준 총괄사장에게 수여했습니다.
 
금번 시상식은 고용노동부가 남녀의 차별 없이 평등한 근무환경 조성에 앞장선 기업과 개인을 남녀고용평등 분야, 적극적 고용개선조치 분야로 구분, 선정해 시상하는 것입니다. 이날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 기념식에는 각 분야에서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24개사 대표와 유공자 12명이 참석했습니다. 우수기업 중 대통령 표창을 수상한 기업은 SK이노베이션을 포함해 2개사입니다.
 
SK이노베이션은 “이번 대통령 표창 수상은 그동안 회사의 성장과 발전에 여성인력의 역할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전제 아래 채용 확대부터 생애 주기에 맞는 각종 제도와 지원, 그리고 일과 가정의 양립을 위한 제도를 확충해 온 것이 인정받은 결과”라고 설명했습니다.
 
실제로 SK이노베이션은 여성인력의 직장생활에 가장 중요한 변수의 하나인 모성보호를 위해 출산전 휴직 제도, 임신기 근로시간 단축 등뿐 아니라, 일을 하면서 아이를 키울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산모 전용 휴게실, 육아휴직 자동 전환제(출산휴가 후 육아휴직이 자동적으로 연계되도록 한 제도), 육아기 근로시간 단축, 직장어린이집 운영 등을 시행하고 있고, 육아 등 특별 수요까지 감안한 가족 돌봄 휴직 제도도 도입해 운영 중입니다.
 
SK이노베이션 김준 총괄사장은 “남녀 구분 없이 구성원들이 회사 생활을 통해 느끼는 진정한 행복이 회사가 추구하는 사회적 가치 창출의 출발선”이라며, “SK이노베이션은 글로벌 에너지 화학 기업으로 성장하겠다는 기업가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경영의 최우선 과제로 구성원의 행복지수를 높이기 위해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더보기
밴드 url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