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인천석화-인천관광공사, 지역 최초 ‘민관 협력모델’ 구축


 
 
지역의 대표기업과 공공기관이 손을 맞잡고, 지역 브랜드 가치 제고와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공동 프로젝트 추진에 나섭니다.
SK인천석유화학과 인천관광공사는 지난 30일, 인천광역시 연수구에 위치한 인천관광공사 회의실에서 ‘인천 브랜드 제고 및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협약식에는 SK인천석유화학 이배현 경영혁신실장과 인천관광공사 이건우 본부장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협약의 주된 내용은 SK인천석유화학과 인천관광공사 간의 상호 교류 및 협력을 통한 ▲지역 특화 홍보 콘텐츠 공동 개발 ▲공동의 친환경 공익 캠페인 추진 ▲양사의 온라인 플랫폼을 통한 콘텐츠 공유 및 상호 홍보 협력체계 구축 등입니다. 이와 같이 민관이 양사의 보유 역량 및 자산 등 공유 인프라를 활용하여 지역 브랜드 제고 및 사회적 가치 창출에 앞장선 것은 지역 최초 사례입니다.
 
협약에 따라 양사는 역사/문화/경제 등 인천 지역의 스토리와 연계한 다양한 홍보 콘텐츠를 지속 발굴하고 공동 제작에 나섭니다. 또한 블로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각 사가 운영 중인 온라인 채널을 적극 활용해 관광명소/맛집/축제 등 다양한 지역 콘텐츠를 상호 공유하고 홍보할 예정입니다.
 
더불어, 올 한 해 ‘친환경’을 테마로 한 공익 캠페인을 공동으로 추진할 예정입니다. 이미 SK인천석유화학의 모회사인 SK이노베이션은 1회 용품 사용 줄이기를 실천하는 ‘아그위그 (I Green, We Green) 캠페인’을 통해 전사가 텀블러/머그컵을 사용하는 문화를 정착하는 한편, 전국민을 대상으로도 릴레이 인증 캠페인을 실시하며 큰 호응을 얻고 있습니다. 이 밖에도 환경 보호, 자원 절약 등 시민들이 쉽게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환경 캠페인을 공동 실행하여 지역사회 사회적 가치 창출에도 적극 협력할 예정입니다.
 
인천관광공사 이건우 본부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지역 내 관광 콘텐츠에 대한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계기가 될 것”이며,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기업 간 사업영역을 넘나드는 지속적인 연계를 추구하겠다”라고 말했습니다.
 
SK인천석유화학 이배현 경영혁신실장은 “앞으로도 시민들에게 더 사랑 받는 인천을 만들기 위해 더 많은 기관과 기업들의 참여를 추진하여 더 큰 사회적 가치를 지역사회에 확산해나가겠다”라고 말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더보기
밴드 url 더보기